본문으로 바로가기
48773156 0042018110948773156 02 0201001 5.18.13-RELEASE 4 YTN 0

'폭행·엽기 갑질' 양진호 구속...'음란물 카르텔' 집중 수사

글자크기

[앵커]

옛 회사 직원을 폭행하고 엽기행각을 벌인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이 구속됐습니다.

경찰은 구속된 양 회장을 상대로 현재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불법 음란물 유통 경위에 대해 집중적으로 수사할 예정입니다.

양일혁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법원이 밝힌 영장 발부 이유는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입니다.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은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에 대한 구속 수사 필요성을 인정했습니다.

경찰에 긴급 체포된 지 이틀 만입니다.

양 회장에게 적용된 죄명은 폭행과 강요, 정보통신망법 위반 등 모두 7가지입니다.

양 회장은 피해자들에게 미안하다며 영장실질심사를 포기해 법원에는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양진호 / 한국미래기술 회장 (지난 7일 체포 당시) : 공분 자아낸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잘못을 인정합니다. 잘못했습니다.]

앞서 경찰 조사에서 양 회장은 직원을 무차별 폭행하고 동물 학대를 강요한 사실 등 영상으로 이미 드러난 혐의는 대체로 인정했습니다.

하지만 마약 투약과 불법 음란물 유통 혐의는 강하게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양 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되면서 경찰 수사는 탄력을 받게 됐습니다.

경찰은 양 회장이 실제 소유주인 웹하드에서 불법 음란물이 유통된 경위와 과정,

특히, 불법 영상물을 올리는 업체와 거르는 업체에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이른바 '음란물 카르텔'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할 계획입니다.

[경찰 관계자 : 다른 사람 명의로 (필터링 업체) 지분은 다 넘어갔지만, 실질적으로 지배한 거로 (보고 있어요). 여러 가지 증거가 있어요.]

이와 함께, 다음 주 예정된 모발 검사 결과를 토대로 마약 투약 혐의도 수사할 예정입니다.

YTN 양일혁[hyuk@ytn.co.kr] 입니다.

▶ 24시간 실시간 뉴스 생방송 보기

▶ 네이버 메인에서 YTN을 구독해주세요!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