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69701 1112018110948769701 01 0101001 5.18.13-RELEASE 111 서울경제 47215956

청와대, 김동연·장하성 경제투톱 동시교체···홍남기·김수현 임명

글자크기
서울경제


문재인 대통령이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을 동시 교체했다.

9일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김 부총리 후임에 경제부처 관료 출신인 홍남기(58·행정고시 29회) 국무조정실장을 내정하고, 장 실장 후임에 김수현(56) 청와대 사회수석을 임명했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와 장 실장이 1년 6개월여 만에 퇴진하게 된 것은 가시적인 효과를 내지 못하는 경제 현실을 고려한 쇄신의 의미를 지니는 것으로 풀이된다. 일각에서는 두 사람이 경제정책을 놓고 잇단 엇박자를 노출해왔다는 점에서 문책성 인사가 아니냐는 분석도 제기됐다.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새로 발탁된 두 분이 노무현 정부는 물론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에도 정책조율을 성공적으로 해와 원팀으로서 호흡을 맞출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재정·예산 업무에 정통한 홍남기 부총리 후보자는 과거 노무현 정부와 박근혜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경험이 있고 문재인정부 출범과 함께 국무조정실장에 중용됐다. 청와대에 따르면 지난 1년 반 함께 호흡을 맞춘 이낙연 총리가 홍 후보자를 강하게 천거했다.

김수현 정책실장은 노무현 정부 청와대에서 사회정책비서관과 환경부 차관을 지냈고 문 대통령과도 대선 기간부터 함께 했다.

/정진수기자 sestar@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