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727457 1112018110848727457 02 0213001 5.18.13-RELEASE 111 서울경제 40810148

경기도 '반려견' 더 가까운 곳에서 입양 가능

글자크기
‘반려견’을 지금보다 더 가까운 곳에서 입양할 수 있게 된다.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8일부터 매주 목요일마다 수원 올림픽공원 반려견놀이터와 광교호수공원 반려견놀이터에서 ‘반려견 입양행사’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반려동물을 사지 않고 입양하는 문화를 만들겠다’는 민선 7기 경기도의 반려동물 정책의 일환이다.

입양행사는 첫째·셋째주 목요일엔 광교호수공원, 둘째·넷째주 목요일은 수원 올림픽공원 반려견놀이터에서 진행한다.

경기도 도우미견나눔센터는 도내에서 직영하는 도우미견 육성, 반려견 훈련 및 분양 전문기관으로 선발된 유기견들의 신체검사, 백신접종, 중성화수술 및 등물등록을 마친 반려견들을 필요한 가정에 입양해주고 있다. 반려견을 키우고자 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이곳을 방문해 입양을 문의할 수 있다. 입양신청서를 작성하고 면접을 거쳐 특별한 결격사유가 없으면 현장에서 입양할 수 있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