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143909 0182018101248143909 02 0212005 5.18.12-RELEASE 18 매일경제 0

마이클 조던 스승 `美농구 전설` 별세

글자크기
매일경제
미국 프로농구(NBA)계의 명전술 '트라이앵글 오펜스(삼각대형 공격전술)'를 만들어낸 지도자 텍스 윈터가 별세했다. 향년 96세. 11일(현지시간) 시카고 불스 구단은 윈터가 전날 캔자스주 맨해튼 자택에서 눈을 감았다고 전했다. 윈터는 1985년 불스 코치로 영입된 후 트라이앵글 오펜스 전략을 NBA에 도입했고, 마이클 조던을 필두로 한 '불스 왕조' 시대를 이끌었다. 이후 2000년대 초반 LA 레이커스에서도 전술의 위력을 다시 발휘했다.

조던은 이날 성명을 통해 "윈터 코치에게서 많은 것을 배웠다. 그의 전술은 불스가 여섯 차례나 챔피언십을 우승할 수 있게 한 원동력이었다"며 "그는 쉼 없이 노력하는 선구자였고, 디테일과 준비를 중시하는 위대한 스승이었다. 그의 밑에서 뛸 수 있었던 것은 큰 행운이었다"고 애도했다.

윈터가 이끈 불스는 조던과 스코티 피펜을 앞세워 1991~1993년 3연패에 이어 1996~1998년 또다시 3연패를 이끄는 등 통산 여섯 차례 NBA 챔피언십 우승 위업을 달성했다. 또 레이커스에서도 코비 브라이언트와 샤킬 오닐을 주축으로 2000~2002년 3연패를 이뤘다. 윈터는 2009년에도 레이커스 컨설턴트로 우승에 기여했다.

[김하경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