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140590 0352018101248140590 01 0106001 5.18.15-RELEASE 35 한겨레 42407116

15일 판문점서 ‘평양공동선언’ 이행 위한 ‘남북 고위급회담’ 개최

글자크기
[한겨레] 통일부 “분야별 후속회담 일정을 북측과 협의·확정”



한겨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9월 평양공동선언’의 이행 방안을 협의하기 위한 남북 고위급회담이 15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열린다.

통일부는 12일 보도자료를 내어 “남과 북은 ‘9월 평양공동선언’ 이행방안 협의를 위한 남북 고위급회담을 10월15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고위급회담에서 남북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9월19일 서명한 평양공동선언의 이행 방안을 전반적으로 협의한다.

합의 이행을 위한 분야별 후속회담 일정도 이번 고위급회담에서 확정될 전망이다. 통일부는 “구체적 이행방안 논의를 위한 분야별 후속회담 일정을 북측과 협의?확정할 것”이라며 “정부는 조명균 통일부 장관을 수석대표로 하고 해당 의제별 담당 부처 차관 등을 대표로 하는 대표단을 구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통일부는 “정부가 지난 10월8일 통지문을 통해 10월12일 남북 고위급회담을 개최할 것을 제의하였고, 북측은 오늘 통지문을 통해 10월15일 남북고위급회담을 개최할 것을 수정제의했다”며 “이에 정부는 오늘 오후 북측의 제의에 동의하는 통지문을 전달하였다”고 설명했다.

통일부는 “정부는 ‘판문점선언’과 ‘평양공동선언’을 속도감 있게 이행하면서, 남북관계를 새로운 높은 단계로 진전시켜 나가고, 한반도 평화번영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노지원 기자 zone@hani.co.kr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오늘의 추천 뉴스]
[▶ 블록체인 미디어 : 코인데스크] [신문구독]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