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132227 1112018101248132227 04 0401001 5.18.16-RELEASE 111 서울경제 41634589

캐나다, 수입철강에 고율 관세···“과도한 수입 차단 목적”

글자크기

미국 관세폭탄 연쇄효과···7개 품목에 25일부터 25% 부과

캐나다가 철강에 새로운 쿼터(수입량 제한)와 고율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다.

캐나다 연방 재정부는 11일(현지시간) 자국 수입량 증가 가능성 때문에 이같이 결정했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재정부는 과거 통상적이던 양을 초과해 철강을 수출하는 교역 상대방에게 오는 25일부터 25% 관세를 물리기로 했다.

부과 기간은 일단 200일이고 지속 필요성에 대한 조사 결과에 따라 늘어날 수도 있다.

캐나다의 수입규제를 받을 철강품목은 중강판, 콘크리트 보강용 철근, 에너지 관 제품, 열연강판, 프리페인티드 철강, 스테인리스 철강 와이어, 선재 등 7가지다.

재정부는 “철강 제품의 과도한 수입 때문에 캐나다 생산자와 노동자가 받는 부담을 덜기 위한 조치”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로이터통신은 미국 진입이 차단된 철강 수출업자들이 새 시장을 모색하면서 캐나다의 철강 수입량이 증가할 가능성을 차단하려는 조치라고 설명했다.

부과 대상은 면제를 받는 국가를 제외한 세계 각국이지만 실질적 표적이 있을 수 있다는 주장도 관측됐다.
/김창영기자 kcy@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