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8127340 0432018101248127340 05 0501001 5.18.12-RELEASE 43 SBS 47077165

한 번도 못 이긴 '우루과이'…벤투호, 7전 8기 준비

글자크기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축구대표팀이 오늘(12일) 남미의 강호 우루과이와 평가전을 치릅니다. 역대 전적 1무 6패로 한 번도 이겨보지 못한 상대지만 벤투호는 맞춤 훈련을 통해서 7전 8기를 준비했습니다.

하성룡 기자입니다.

<기자>

태극전사들이 쉴 새 없이 움직이며 원터치 패스로 빠르게 전진합니다.

벤투호 2기 소집 후 가장 중점을 맞춘 탈압박 훈련입니다.

지난달 칠레와 경기에서 전방부터 밀어붙이는 상대에 고전한 대표팀은 칠레보다 한 수 위로 꼽히는 우루과이의 강한 압박을 뚫기 위한 훈련을 반복, 또 반복했습니다.

[파울루 벤투/축구대표팀 감독 : (우루과이는) 칠레와 비슷한 점이 많은 팀입니다. 강팀을 상대하면서 우리도 한 단계 도약할 수 있을 것입니다.]

세계적인 수비수 고딘이 버티는 우루과이의 수비벽을 허물기 위한 빠른 역습과 세트피스에도 초점을 맞췄습니다.

수비 지역부터 단 2~3번의 패스로 골망을 흔들고, 약속된 세트피스로 피파 랭킹 5위의 강호를 잡을 준비를 마쳤습니다.

[황희찬/축구대표팀 공격수 : 팬분들이 정말 재미있는 축구 보실 수 있도록 저희가 창의적으로 좋은 플레이 많이 나올 수 있도록 잘 준비해야 될 것 같아요.]

카바니와 스투아니 등 정예 멤버로 무장한 우루과이도 마지막 전술 훈련으로 결전에 대비했습니다.

진정한 강호 우루과이를 상대로 벤투호가 상승세를 이어간다면 활기를 찾은 한국 축구는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입니다.

▶[SDF2018] 새로운 상식 - 개인이 바꾸는 세상 참가신청 바로 가기
▶[보이스V] 당신을 위한 비디오 콘텐츠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