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6916564 0242018081146916564 03 0303004 5.18.7-RELEASE 24 이데일리 0

[유럽증시]터키發 악재에..일제히 '하락'

글자크기
[뉴욕=이데일리 이준기 특파원] 유럽 주요국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일제히 하락했다. 터키발(發) 위기가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전체로 번질 수 있다는 우려가 확산하면서다.

이날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97% 떨어진 7667.01에 장을 마감했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와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지수도 각각 1.99%와 1.59% 빠진 1만2424.35와 5414.68에 거래를 마쳤다.

범유럽지수인 Stoxx 50지수 역시 1.94% 후퇴한 3426.28을 기록했다.

이날 증시는 미국과 대립 중인 터키의 리라화 급락 소식에 하락 압력을 강하게 받았다. 특히 유럽의 일부 은행이 터키발 위기에 취약하다는 영국 경제매체 파이낸셜타임스(FT)의 보도에 은행주가 직격탄을 맞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