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6337223 0512018071246337223 01 0102001 5.18.13-RELEASE 51 뉴스1 0

文대통령 "韓-싱가포르, 사람을 원동력으로 함께 발전하자"

글자크기

할리마 야콥 싱가포르 대통령 주최 국빈만찬서

뉴스1

싱가포르의 첫 동계올림픽 출전 선수, 샤이엔 고.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싱가포르·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양새롬 기자 = 싱가포르를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 내외는 12일(현지시간) 저녁 대통령궁 이스타나에서 할리마 야콥 대통령이 주최하는 국빈만찬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만찬사를 통해 "양국 모두 교육에 대한 열정과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눈부신 발전을 이뤄냈고, 그 과정에서 번영과 발전을 함께 해 온 동반자였다"며 "앞으로도 사람을 원동력으로 함께 발전해가자"고 밝혔다.

또 할리마 대통령이 과거 인권·노동 분야에서 변호사로 활동했고 지금도 싱가포르를 더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데 대해 공감을 표하며, '국민의 나라,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설명하기도 했다.

양국 대통령 내외는 한국에서 싱가포르의 대표 음식 카야토스트와 칠리크랩이 인기를 끌고 있으며, 싱가포르에서는 케이팝과 한국어가 많은 관심을 받는 등 양국민간 상호 이해와 우의가 점차 증진되고 있음을 평가했다.

또 한국 쇼트트랙 영웅 전이경 코치가 싱가포르 국가대표 코치로 활약하며 평창 동계올림픽에 샤이엔 고 선수를 싱가포르 역사상 최초로 동계올림픽에 출전시킨 사례를 언급하며 양국이 힘을 합쳐 이룩한 성과도 평가했다.

만찬에는 공식수행원을 포함해 양국의 정·재계, 문화계, 스포츠계 인사 80여명이 참석했다.
flyhighro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