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6336888 0022018071246336888 02 0201001 5.18.13-RELEASE 2 중앙일보 0

방심위, JTBC 태블릿PC 보도 ‘문제없음’ 의결…“사실과 다른 내용 없어”

글자크기
중앙일보

12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JTBC 태블릿 PC 보도와 관련해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결론을 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가 국정농단 사건의 결정적 단서가 된 JTBC의 ‘태블릿PC’ 보도와 관련해 “문제가 없다”고 결론냈다.

12일 방심위는 이날 방송소위에서 “JTBC 뉴스룸 (2016년 10월 30일, 2017년 10월 9일·11월 27일)이 내보낸 최순실씨의 태블릿PC 관련 보도가 사실과 다른 내용을 전달하지 않았다”는 결론을 내고 다수 의견으로 ‘문제없음’을 의결했다.

다만 뉴스룸의 2016년 10월 26일 보도와 ‘JTBC NEWS 아침&’의 2016년 10월 27일 보도에 대해서는 태블릿 PC 입수 경위 등 취재 전반에 대해 방송사의 의견을 듣기로 했다.

아울러 방심위는 이날 어린이가 어른에게 맞는 장면 등이 포함된 드라마 '작은 신의 아이들'을 방송한 OCN과 슈퍼액션(SuperAction)에 대해서는 법정제재가 필요하다고 보고, 전체회의에서 이를 다시 논의키로 했다.

한편 전광삼 상임위원은 이날 방송소위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방심위의 지난 9일 TV조선 법정제재와 관련해 “언론보도와 관계된 방송소위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방심위는 TV조선이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취재를 위해 방북할 외신 취재진에 북한이 고가의 취재비를 요구했다”고 보도한 데 대해 지난 9일 법정제재인 ‘주의’를 의결한 바 있다.

전 위원은 “그동안 불명확한 사실을 오인하게 했다는 이유로 법정제재한 예가 없고, 유사한 내용을 보도한 언론은 아무 제재도 받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na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 (http://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