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6248570 1092018070946248570 02 0201001 6.0.16-HOTFIX 109 KBS 0 popular

용산 서부이촌동 이촌1구역 재건축 추진…총 859세대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용산구 서부이촌동(이촌2동) 특별계획구역 3곳 중 하나인 이촌1구역 주택재건축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됩니다.

용산구는 최근 서울시에 이촌1주택재건축정비사업 정비구역(이하 이촌1구역) 지정과 정비계획(안) 제출했다고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촌1구역은 이촌동 203-5번지 일대로, 2만3천여 제곱미터에 건물 110개동이 있습니다. 이 가운데 지은 지 20~40년을 넘긴 노후·불량 건축물이 97.3%인 107개동에 달합니다.

이촌제1구역주택재건축정비사업조합설립추진위원회는 1만6천여 제곱미터 땅에 공동주택 8개 동 859세대를 짓습니다. 전용면적 60제곱미터 이하는 620세대, 60제곱미터 초과~85제곱미터 이하는 239세대입니다.

지금보다 316세대 늘어나는 것으로, 전체 가구의 70%(603세대)는 조합과 일반에 분양하고, 60제곱미터 이하 소형주택 256세대(29.8%)는 임대 또는 장기전세주택으로 활용됩니다.

건물 높이는 '한강변 관리 기본계획' 등에 따라 최고 35층(120m) 이하로 결정됐습니다.

이와 별도로 4천5백여 제곱미터 땅에는 공공기여(기부채납)로 지하1층, 지상4층, 연면적 9천8백여 제곱미터의 '복합커뮤니티센터'가 세워져, 어린이집과 체육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입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김채린기자 (dig@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