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53461 0722018061445753461 01 0101001 5.18.7-RELEASE 72 JTBC 0

폼페이오 "김 위원장, 시급성 인식…비핵화 빠른 진행 원해"

글자크기

한·미·일 외교장관 회담…'비핵화 공조' 논의

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강경화-폼페이오-고노 한·미·일 외교장관 회의가 오늘(14일) 서울에서 열렸습니다. 관심은 북한의 비핵화 후속 조치에 모아졌습니다.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김정은 위원장이 이번 타이밍의 시급성을 잘 알고 비핵화를 빨리 진행하고 싶어한다"고 말했습니다.

김민관 기자입니다.



[기자]

한·미·일 외교장관이 한 자리에 모여 완전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공조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의지를 다시 한 번 강조했습니다.

[마이크 폼페이오/미국 국무장관 : 김정은 위원장도 시급성을 잘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비핵화를 빨리 진행하고 싶어하고 있습니다.]

한·일 양국도 북·미 정상회담의 결과가 한반도의 평화를 수립하는 역사적인 결정이었다고 공감했습니다.

[강경화/외교부 장관 : (북한이) 미국 대통령에게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처음으로 약속한 것으로,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한 정치적 동력을 북돋우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또 북한이 완전한 비핵화를 이루기 전까지는 유엔 대북제재가 이어질 것이라는 데는 의견을 모았습니다.

북한이 구체적인 행동에 나설 때까지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검증이 필요하다고도 덧붙였습니다.

김민관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