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48809 0672018061445748809 04 0403001 5.18.7-RELEASE 67 아시아투데이 0

"미 정부, '한미 연합 UFG 연습 중단' 공식 발표 예정…이르면 14일" (종합)

글자크기
아시아투데이

사진출처=/연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지수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오는 8월 진행될 예정이던 한미연합군사훈련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을 중단할 방침을 이르면 14일(현지시간) 공식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미국 CNN 방송이 보도했다.

CNN은 미 백악관·국무부·국방부 등 복수의 정통한 미국 정부 관계자들을 인용해 “미국 국방부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 후 발표한 소위 ‘워 게임(war games·한미연합훈련)’ 중단 결정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지침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CNN은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과 조지프 던퍼드 미 합참의장 등 미군 수뇌부가 구체적으로 어떤 연습과 훈련이 중단 대상에 포함될지 등 트럼프 대통령의 광범위한 구상을 군에 전달할 자세한 지침으로 구체화 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UFG연습은 매년 8월 하순에 개최돼 2주일간 진행돼 왔다. 지난해에는 한국 바깥에서 동원된 미군 3000명 등 총 1만 7500명의 미군 병력이 동원된 바 있다.

다만 매체는 한국 뿐만 아니라 미 정계와 일본 등 주변국들에도 파장을 일으킨 트럼프 대통령의 깜짝 ‘한미연합훈련 중단 선언’이 사전에 계획된 것이었는지, 특히 미군 당국으로부터 사전 조언을 들었는지에 대한 의문이 든다면서, 미 국방부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매티스 장관은 놀라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과 사전에) 협의했다”고 밝혔지만 다른 국방부 고위 관료들은 확인해주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결정 과정을 잘 아는 한 소식통은 “연합훈련 중단은 연장통에 담긴 많은 연장 중 하나였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6·12 북미정상회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의중을 파악하기까지 결정을 미루다 회담 말미 김 위원장이 진실하다는 느낌을 받고서 결단을 내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