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41008 0122018061445741008 08 0801001 5.18.12-RELEASE 12 전자신문 0

GIST-서울대 연구진, 활성산소가 간암 악화의 핵심 요인 규명

글자크기
국내 연구진이 몸 안의 활성산소가 악성 간암을 악화시키는 핵심 요인이라는 사실을 규명했다.

광주과학기술원(GIST·총장 문승현)은 박성규 생명과학부 교수팀이 정구흥 서울대 생명과학부 교수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체내 활성산소가 중기나 말기 간암을 악화시키는 메커니즘을 밝혀냈다고 14일 밝혔다.

연구팀은 활성산소에 의해 산화 변형된 이성화 효소단백질(PDIA3)이 악성 종양을 유도하는 유전자 단백질(DKC1)의 발현을 증가시켜 악성 간암을 촉진시키는 현상을 발견했다. 지금까지 암이 악화하는 과정에서 DKC1이 증가한다는 사실은 알려졌지만 활성산소가 간암 악화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메커니즘이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박 교수는 “이번 연구로 활성산소가 간암 악성화에 중요하게 작용한다는 것을 밝혀냈다”며 “간암의 악성화를 억제하는 치료방법이나 신약 개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정구흥 서울대 생명과학부 교수.

전자신문

박성규 GIST 생명과학부 교수.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