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39631 0032018061445739631 03 0301001 5.18.4-RELEASE 3 연합뉴스 0

금감원 "과도한 금리인상 엄정 대처"…금융사 유동성 점검(종합)

글자크기

"금융시장 변동성 다소 확대…경각심 높여 대응"

연합뉴스

'美금리 인상' 기자회견하는 파월 연준 의장
(워싱턴 AFP=연합뉴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이 13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가 끝난 직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미 중앙은행인 연준은 이날 기준금리를 1.75~2.0%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미국에서 기준금리 2% 시대가 열린 건 세계 금융위기로 '제로 금리' 정책을 시행하기 시작한 지난 2008년 이후 10년 만이다. lkm@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금융감독원이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기준금리 인상에 편승한 과도한 금리 인상에 엄정 대처하기로 했다.

시장 불안이 확산할 것을 대비해 금융사들의 외화유동성도 점검하기로 했다.

금감원은 14일 유광열 수석부원장 주재로 원내 시장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미국 금리 인상에 따른 금융시장 상황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이번 금리 인상은 시장에서 예견하던 것이지만 미 연준이 금리 인상 횟수를 올해 연 3회에서 4회로 변경 시사함에 따라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다소 확대되는 양상"이라고 평가했다.

이날 오전 10시 13분 현재 코스피는 2,441로 전일 대비 1.13% 하락했고, 원/달러 환율은 1,081.6원으로 전일 대비 4.4원 상승했다.

연합뉴스

코스피 미국 금리 인상 여파로 하락 출발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미국 금리 인상 여파로 2,450대가 무너지며 하락 출발한 14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KEB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에 한창이다. 원·달러 환율은 6.8원 오른 1,084.0원으로 출발해 1,080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chc@yna.co.kr



그는 "우리 금융시장은 한반도 긴장 완화 기대감에 힘입어 비교적 안정적 흐름을 이어가고 있지만 한미 정책금리 역전 폭이 확대된 데다 아르헨티나 등 경제 펀더멘탈이 취약한 신흥국에서 파급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면서 경각심을 높여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 수석부원장은 가계부채 및 외국인 자금유출입, 금융회사 외화유동성 등 주요 위험부문에 대한 영향을 점검하고 과도한 대출금리 인상이나, 금융상품 불완전 판매 등 소비자 피해를 초래할 수 있는 불건전 영업행위에는 엄정 대처하겠다고 설명했다.

금감원은 이날 오후 오승원 부원장보 주재로 8개 은행 부행장급과 외화유동성 상황 점검회의도 연다.

금감원은 이 자리에서 금융사의 외화유동성 및 차입여건 영향을 점검하고, 스트레스 테스트와 비상자금 조달계획 점검 등 관리 강화를 주문할 예정이다.

spee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