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31223 0512018061445731223 01 0103001 5.18.7-RELEASE 51 뉴스1 0

기초단체장도 與 '압도적 승리'…민주 151곳 한국 53곳(종합2보)

글자크기

평화당 5곳·무소속 17곳 1위

뉴스1

14일 오전 3시30분께 울산 남구 신일중학교 개표소에서 6·13 전국동시 지방선거 개표가 진행되고 있다. 2018.6.14/뉴스1 © News1 조민주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기호 기자 = 6·13 지방선거 개표가 마무리되고 있는 가운데 총 226명을 뽑는 기초단체장 선거에서도 더불어민주당의 압도적인 우위로 마무리됐다.

더불어민주당은 151곳에서 승리했고 자유한국당은 53곳, 민주평화당은 5곳에서 당선자를 배출했다. 또한 무소속 후보는 17곳에서 승리했다.

서울에선 25곳 가운데 민주당 후보가 24곳에서 당선됐고 한국당은 서초구에서만 승리했다.

부산은 민주당 13곳, 한국당 2곳, 무소속은 1곳에서 승리했고 대구에선 한국당이 7곳, 무소속이 1곳에서 각각 당선의 기쁨을 맛봤다.

인천은 10곳 중 민주당이 9곳에서 한국당은 1곳에서 당선자를 냈고 광주와 대전, 울산은 각각 5곳 모두 민주당이 승리했다.

총 31명의 기초단체장을 선출하는 경기에선 민주당이 29곳, 한국당은 2곳에서 각각 당선자를 냈다.

또한 강원에선 민주당 후보가 11곳, 한국당 후보는 5곳에서 당선됐고 2곳에서 무소속 당선자를 배출했다.

충북은 민주당이 7곳, 한국당은 4곳에서 충남은 민주당이 11곳, 한국당이 4곳을 차지했다.

호남에선 민주당의 기세도 높았지만 일부 지역에선 민주평화당과 무소속 후보들이 위력을 드러냈다. 전남에선 총 22석의 기초단체장 중 민주당이 14곳, 무소속 후보는 5곳, 평화당 후보는 3곳에서 승리했다.

전북은 민주당이 10곳, 평화당은 익산과 고창 등 2곳에서 당선자를 냈으며 또 다른 2곳에선 무소속 후보가 당선됐다.

경북은 한국당이 17곳을 차지했고 무소속 후보는 5곳, 민주당 후보는 1곳(구미)에서 승리했으며 경남은 한국당이 10곳, 민주당이 7곳을 차지하고 1곳에선 무소속 후보가 승리했다.
goodday@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