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727179 0512018061345727179 01 0103001 5.18.12-RELEASE 51 뉴스1 0

경남지사, 김경수 1위 심야에 탈환…김태호 앞질러

글자크기
뉴스1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가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가 열린 13일 오후 캠프 사무실에서 부인 김정순씨와 함께 출구조사 결과를 지켜보며 지지자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김경수 캠프 제공) 2018.6.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최은지 기자 =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개표가 진행되는 가운데 13일 오후 11시50분 경남지사에서 김경수 민주당 후보가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를 제치고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경남지사 선거는 이날 오후 11시50분 기준 28.9% 개표가 진행된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49.1%로 김태호 후보(46.9%)를 제치고 1위를 달리고 있다.

11시40분 기준으로(27.9% 개표) 김경수 후보가 48.9%, 김태호 후보가 47.0%였던 것과 비교해 표차이는 점점 벌어지는 모양새다.

11시 전후로는 두 후보가 엎치락 뒤치락 하면서 선두경쟁을 벌였다.

오후 9시30분 8.8% 개표가 진행됐을 당시에는 김태호 한국당 후보가 50.6%로 선두를 달리며 김경수 민주당 후보는 45.3%로 2위로 뒤쫓았다.

당초 이날 오후 6시 발표된 KBS·MBC·SBS 등 지상파 3사의 출구조사에선 김경수 후보가 56.8%, 김태호 후보가 40.1%로 집계됐다.
silverpaper@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