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495896 0032018060145495896 05 0507001 5.18.12-RELEASE 3 연합뉴스 0

KBO·10개 구단 사과…"트레이드 모든 자료 제출하겠다"

글자크기
연합뉴스

한국야구위원회(KBO) 현판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KBO와 프로야구 10개 구단 대표들이 리그 근간을 뒤흔든 최근의 불미스러운 사태에 대해 머리를 숙이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KBO는 1일 "정운찬 총재와 10개 구단 대표이사들이 간담회를 하고서 선수 트레이드 시 뒷돈 거래를 비롯해 최근 발생한 일련의 사태에 대해 프로야구팬은 물론 국민에게 깊이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 모든 힘을 쏟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정 총재는 이날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이사회에서 10개 구단 대표이사들로부터 문제가 된 선수 트레이드가 구단 관계자 개인이 아닌 법인 간의 회계 절차에 따른 계약이었음을 보고받았으며, 10개 구단은 트레이드와 관련된 KBO 특별조사위원회의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기로 했다.

아울러 10개 구단은 법인 간 송금 내용과 세금계산서 등 트레이드와 관련한 모든 자료를 특별조사위원회에 제출하기로 했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