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247729 0032018052145247729 02 0201001 5.18.11-RELEASE 3 연합뉴스 0

[알림] '드루킹' 관련 경찰청장 발언 바로잡습니다

글자크기
21일 오전 10시45분 송고된 『경찰청장 "경찰, 송인배 비서관 '드루킹 접촉' 몰랐다"(속보)』를 『경찰청장 "송인배 비서관 '드루킹 접촉' 몰랐다"(속보)』로 바로잡습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