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94064 0512018051745194064 01 0102001 5.18.1-RELEASE 51 뉴스1 0

靑행정관 "권성동, 사실말해야…대통령비서실 연관 짓지마라"

글자크기

이광철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 입장문 발표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양새롬 기자 = 권성동 자유한국당 의원이 17일 강원랜드 채용비리 관련 수사 검사의 폭로에 민정수석실 선임행정관이 개입돼 있다는 취지로 주장한 가운데 당사자가 입장문을 내고 이를 부인했다.

이광철 대통령비서실 민정수석실 선임행정관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김필성 변호사는 민변 회원도 아니거니와 현안 관련회의에서 몇 차례 조우한 정도다. 청와대에 들어온 이후에는 김 변호사를 공적이든 사적이든 단 한 차례도 만난 적조차 없음은 물론 전화통화 한번 한 적이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행정관은 권성동 의원이 '청와대 민정수석실 선임행정관(이광철)과 친분이 매우 두터운 안 검사의 변호인(김필성)은 민변소속'이라고 주장한 것이 한국경제신문 기사에 근거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또 한국경제에 해당 부분이 사실과 다르다고 항의했고, 이에 한국경제는 현재 인터넷에서 그 부분을 삭제해 기사를 수정한 상태라고도 전했다.

이 행정관은 "사실과 맞지 않는 주장을 통해 수사검사의 폭로를 민정수석실과 연관 지으려는 권 의원의 주장에 항의의 뜻을 표명한다. 권 의원께서는 입장문 중 저에 대한 언급부분을 삭제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울러 사실과 맞지 않는 주장을 통해 대통령 비서실을 부당하게 연관시키는 일은 자제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flyhighrom@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