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84160 0512018051745184160 02 0213005 5.18.12-RELEASE 51 뉴스1 0

송철호 "노동존중 도시! 울산 열어 나가겠다"

글자크기
뉴스1

송철호 더불어민주당 울산시장 예비후보가 17일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공약 발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8.5.17/뉴스1 © News1 조민주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뉴스1) 김기열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철호 울산시장 예비후보가 "노동존중 도시! 울산을 열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송철호 후보는 17일 오전 시의회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울산은 최근까지 1인당 GRDP가 전국에서 가장 높은 도시였지만 조선업종 위기로 고용불안과 실직, 빈부격차 등의 문제만 증가해 불안한 상황"이라며 "울산의 신성장 및 미래산업 육성과 고용안정 및 일자리창출, 노동시장 격차해소 등에 대한 올바른 방향을 설정하고 대안을 준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송 후보는 노동 일자리 거버넌스인 '울산경제사회노동위원회' 설치를 비롯해 노동인권센터 설치, 공공부분 비정규직 노동자 공무직화, 근무시간 준수, 초중고 노동교육 의무화, 공공부분 노동이사제 도입, 공무원노조와 상시 대화채널 구축 등 7가지를 약속했다.

그는 "이름뿐인 노사민정협의회를 실질적인 노동, 일자리 거버넌스로 만들어 가고자 한다"며 "조선과 자동차, 석유화학 등 업종별로 사회적 대화를 정착시켜 전국적인 모델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 "노동이 배제와 차별의 대상이 아니라 협력과 상생의 파트너"라며 "노동시장 격차해소와 취약 노동자 권익, 노동기본권 등이 보장되는 행정을 강화하고 고용의 질을 향상시켜 민간분야까지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kky060@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