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84151 0032018051745184151 02 0201001 5.18.7-RELEASE 3 연합뉴스 0

정부서울청사 지하도 높이제한 구조물에 또 관광버스 걸려

글자크기

버스 외부 에어컨 부서져…버스 승객 41명 무사

연합뉴스

높이제한 시설물에 박살 난 관광버스 지붕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옆 지하차도 입구에 관광버스 한 대가 차량높이제한 시설물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 경찰과 119 구조대가 사고처리 작업을 하고 있다. utzza@yna.co.kr



연합뉴스

차량높이제한 시설물에 충돌한 관광버스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옆 지하차도 입구에 관광버스 한 대가 차량높이제한 시설물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 경찰과 119 구조대가 사고처리 작업을 하고 있다. 2018.5.17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정부서울청사 옆 지하차도 입구에 설치된 높이 제한 철골구조물에 차량이 걸리는 사고가 또 발생했다.

17일 오후 12시 30분께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 옆 지하차도 입구에서 관광버스가 높이 제한 철골구조물에 부딪혔다.

당시 관광버스에는 승객 41명이 있었으나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과 소방 당국에 따르면 이 관광버스는 지하도를 지나려다 높이 3.3m의 구조물에 버스 상부 에어컨이 걸렸다.

외교부 청사 옆 지하차도 철골구조물은 최근 몇 년간 버스를 비롯해 대형 차량이 지나가면서 수차례 파손된 적이 있다. 지난해 12월과 올해 2월에도 화물차가 철골구조물에 끼는 바람에 구조물이 파손돼 새로 설치됐다.



so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