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75330 0962018051745175330 06 0602001 5.18.1-RELEASE 96 스포츠서울 0

첫방 '이리와 안아줘', 3%대 시청률로 스타트…수목극 3위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 MBC 새 수목극 ‘이리와 안아줘’가 동시간대 3위의 시청률로 시작을 알렸다.

1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첫 방송된 ‘이리와 안아줘’는 전국기준 3.1%와 3.9%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이는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 드라마 중 가장 낮은 수치다. 전작인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의 최종회가 기록한 2.8%, 3.8%의 시청률 보다는 소폭 상승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주인공 한재이(진기주 분)와 채도진(장기용 분)이 과거의 상처를 안고 각자의 모습으로 살아가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와 함께 두 사람의 어린 시절이 공개됐고 사이코패스 윤희재(허준호 분)는 섬뜩한 모습을 보였다.

동시간대 방송된 KBS2 ‘슈츠’는 8.8%, SBS ‘스위치’는 5.1%, 5.6%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MBC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 sportsseoul.com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