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5174782 0532018051745174782 01 0101001 5.18.7-RELEASE 53 노컷뉴스 0

박원순 캠프 1차 인선…상임선대위원장에 박영선·우상호

글자크기

국회의원만 28명 '매머드급'

CBS노컷뉴스 이준규 기자

노컷뉴스

(사진=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는 16일 당 경선에서 경쟁했던 박영선, 우상호 의원을 상임선거대책위원장으로 하는 선대위 1차 인선결과를 발표했다.

지난주 원내대표 임기를 마친 우원식 의원과 진영, 안규백 의원도 함께 상임선대위원장으로 임명됐다.

공동선대위원장에는 4선의 강창일 의원과 미투(#Me_too) 의혹으로 의원직 사퇴서를 제출했던 3선의 민병두 의원 등 7명이 이름을 올렸다.

실무 총책임자 격인 상임선대본부장은 재선의 남인순, 홍익표 의원이, 비서실장은 김영호 의원이 각각 담당한다.

수석대변인으로는 고용진, 박경미 의원이, 전략본부장에는 박홍근, 금태섭 의원과 천준호 강북지역위원장이 각각 임명됐다.

전체 선거를 관리하는 상황본부장은 기동민 의원이, 전략기획특보는 이철희 의원이 맡는다.

선대위에 참가한 민주당 국회의원은 서울지역 24명을 포함해 모두 28명으로 '매머드급' 규모를 자랑한다.

남인순 상임선대본부장은 "이번 선대위의 콘셉트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과 내 삶을 바꾸는 '서울 10년 혁명' 완수를 바라는 모든 사람들이 하나 된 원팀(One team)"이라며 "경선 경쟁자인 박영선, 우상호 의원은 물론 서울 지역 모든 의원과 시민사회, 노동, 직능 등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더 큰 원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