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4572556 0352018041744572556 01 0103001 5.17.14-RELEASE 35 한겨레 0

박남춘 의원,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확정

글자크기
[한겨레] 1차 경선에서 과반 득표 넘겨

대전시장 후보는 허태정 전 유성구청장

대구시장 후보는 결선투표에서 결정



문재인 대통령과 가까운 인사로 분류되는 박남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6·13 지방선거에 나설 인천시장 후보로 확정됐다. 허태정 전 유성구청장은 대전시장 민주당 후보로 결정됐다.

민주당은 17일 인천시장 후보 경선에서 박 의원(57.26%)이 김교흥 전 국회 사무총장(26.31%)과 홍미영 전 부평구청장(16.43%)을 따돌리고 최종 후보가 됐다고 밝혔다. 3파전으로 치러진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 경선의 경우, 과반 득표자가 없어 상위 1·2위를 대상으로 한 결선투표 가능성도 제기됐지만, 박 의원이 득표 과반을 넘겨 1차 경선에서 후보로 확정됐다. 이번 경선은 사흘간(15~17일) 권리당원(50%)과 안심번호를 이용한 시민 여론조사(50%) 결과를 합산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최근 1차 경선에서 과반 득표자가 없어 결선투표가 진행된 민주당 대전시장 후보 경선에선, 허 전 구청장(53.96%)이 박영순 전 청와대 선임행정관(46.04%)을 제치고 최종 후보가 됐다. 민주당 대구시장 후보 경선에선, 임대윤 전 최고위원(49.13%)이 이상식 전 총리실 민정실장(31.63%)과 이승천 전 국회의장 정무수석(19.25%)을 따돌렸지만, 과반 득표를 얻지 못해 상위 2명을 상대로 결선투표(20~21일)가 진행된다. 송호진 기자 dmzsong@hani.co.kr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신문구독]
[사람과 동물을 잇다 : 애니멀피플] [카카오톡]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