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4557166 0512018041744557166 08 0801001 5.17.14-RELEASE 51 뉴스1 0

올림푸스한국, 뒷모습 찍는 '엉뚱한 사진관' 프로젝트 지원

글자크기
뉴스1

올림푸스한국이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 부대행사 '엉뚱한 사진관'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2018.4.17/News1© News1

(서울=뉴스1) 유경선 기자 = 올림푸스한국이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서울국제사진영상전(P&I 2018)의 부대행사 '엉뚱한 사진관'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엉뚱한 사진관'은 2015년 올림푸스한국이 시작한 사진예술 지원 프로젝트로 이 행사에 참여하는 관람객은 자신의 뒷모습 증명사진을 찍고 즉석에서 인화해 '엉뚱한 이력서'를 작성하게 된다.

이번 행사는 2015년 '엉뚱한 사진관'에 참여한 '관계;대명사'팀(문해주, 서유진, 손민지, 한누리)이 '3×4cm : 우리들의 초상'이라는 이름으로 진행했던 프로젝트다. 뒷모습 증명사진을 찍어 자신만의 개성과 매력을 표현한다는 게 이들의 설명이다.

올림푸스한국은 이 행사에 자사의 플래그십 미러리스 카메라 OM-D E-M1 Mark II 1대와 PRO렌즈, 사진 인화기 2대를 지원한다.
kaysa@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