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4556992 0122018041744556992 08 0801001 5.18.11-RELEASE 12 전자신문 0

"'샵다나와', 1분기 조립PC 4만8000대 판매"

글자크기
다나와는 지난 1분기 자사 쇼핑몰 '샵다나와'에서 완제품 조립PC 거래량 4만8024대를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29.7% 증가했다.

샵다나와는 PC, 전자제품, 사무용품 등을 판매하는 채널이다. 지난 2016년 3월 오픈 이후 매년 매출이 늘고 있다. 다나와는 올해 조립PC 판매량이 전년 대비 22.4% 상승한 18만대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1분기 기준 거래액은 570억원으로 집계됐다.

다나와는 게임용 고스펙 PC 수요가 늘면서 실적이 향상된 것으로 분석했다. 샵 다나와는 지난해부터 게임용PC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PC 스펙별 게임 벤치마킹 등 콘텐츠를 제작해 공개했다. 주요 게임 제작사 및 유통사와 제휴해 기획전 및 판촉 프로모션도 선보였다.

샵다나와 소비자 평균구매가(객단가)는 1분기 120만원대로 나타났다. 전년 평균 대비 10만원 이상 늘었다. 통상 조립PC 평균 구매가격이 70만~80만원대 수준인 것을 감안하면 40만원 이상 높다.

강명종 다나와 e마켓본부장은 “게임 및 그래픽 옵션 별로 최적화 된 PC를 선택할 수 있는 소비자 중심 콘텐츠와 사용자경험(UX)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