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857276 0022018031543857276 03 0306001 5.18.4-RELEASE 2 중앙일보 0

[분양 포커스] 8·2 대책 무풍지대, 거주·임대 가능

글자크기

서귀포 JS라메르 2차

중앙일보
제주도에 종합부동산세가 면제되고 담보 대출 강화, 1가구 2주택 산정 등 8·2부동산대책 적용 대상에서 제외된 레지던스 오피스텔이 분양 중이다. 서귀포시 서귀동에 들어서는 JS라메르 2차(조감도)다. 거주와 장·단기 임대가 모두 가능한 틈새 투자상품이다. 규모는 지하 3층∼지상 10층, 303실이다. 객실은 타입별로 37㎡ 9실, 41㎡ 9실, 42㎡ 45실, 43㎡ 123실 , 46㎡ 117실이다. 모든 호실이 분리형 원룸 구조이며, 내부에 보일러실이 없는 첨단 난방 시스템을 도입해 공간 활용도가 높고 70%의 난방비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JS라메르 2차가 들어서는 서귀동은 서귀포혁신도시·헬스케어타운(예정)·서귀포올래시장·이중섭거리 등이 밀집해 있는 서귀포시의 중심지역이다. 이 가운데 헬스케어타운은 상시 고용인원 4000여 명을 포함해 약 3만2000명을 유입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인근에 홈플러스·이마트·시외버스터미널·롯데시네마·서귀포시청 제1청사·경찰서 등의 생활 편의시설이 풍부하다. 실투자금은 4000만~5000만원 대며 1인당 3채까지 융자 받을 수 있다. 천마종합건설이 책임 준공을, 아시아신탁이 자금관리를 각각 맡는다. 제주도는 2015년 관광객 1200만 명을 기록한 최대 관광지다.

김영태 기자 neodelhi@joongang.co.kr

▶모바일에서 만나는 중앙일보 [페이스북] [카카오 플러스친구] [모바일웹]

ⓒ중앙일보 (http://joongang.co.kr) and JTBC Content Hub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