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837981 0292018031443837981 06 0602001 5.18.16-RELEASE 29 OSEN 0

[단독] '고백부부' 후속편 못 본다...시즌2 최종 불발

글자크기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하수정 기자] '고백부부' 시즌2 계획이 무산되면서 볼 수 없게 됐다.

지난해 11월 종영된 KBS2 금토드라마 '고백부부'는 예능국에서 제작된 12부작 작품이다. 방송 당시 시청자들에게 엄청난 호평을 얻으며 '힐링 드라마'로 큰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가 끝나자 시즌2를 바라는 목소리가 높아졌고, '고백부부'를 연출한 하병훈 PD도 종영 인터뷰에서 "시즌2 얘기가 없었던 건 아니다. 기획 단계부터 권혜주 작가와 많은 대화를 나눴다. 여러 스토리가 있었는데, 회의할 때 다른 인물이 과거로 돌아가는 얘기도 있었다"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그러나 최근 OSEN 취재 결과, '고백부부' 시즌2는 사실상 불발됐다. 당시 하병훈 PD와 권혜주 작가는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고백(Go Back)'을 주제로 다양한 아이템을 논의했다. 아이템 중에는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는 외모 변화에 대한 얘기도 있었다고. 그러나 전작 '고백부부'를 뛰어넘을 만한 아이템은 없다는 결론을 내려, 시즌2는 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OSEN

또한, 하병훈 PD는 최근 KBS에 사표를 제출해 수리됐다. 3월 말까지 KBS에서 근무하고 오는 4월 2일부터는 JTBC로 출근한다.

예능 PD로 입사한 하병훈 PD는 '스펀지' '슈퍼맨이 돌아왔다', 드라마 '마음의 소리' '고백부부' 등을 연출했다. 아무래도 예능국에서 드라마 연출을 지속하는 건 한계가 있었고, 이번 이적도 JTBC 드라마 국으로 자리를 옮기게 됐다.

하병훈 PD는 OSEN에 "예전부터 드라마 연출에 관심이 컸고, 앞으로 그 부분에 집중하기 위해서 JTBC 드라마 국으로 갈 예정이다. 지금 하고 싶은 아이템을 몇 가지 구상했는데, 계획대로 준비된다면 하반기에는 선보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고백부부'는 결혼을 후회하는 부부의 전쟁 같은 리얼 인생 체인지 드라마로, 장나라, 손호준, 허정민, 윤보름, 장기용, 이이경 등이 출연했다./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KBS 홈페이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