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836767 0032018031443836767 02 0101001 5.18.11-RELEASE 3 연합뉴스 0

한국당 부산 기초의원 181명 공천 신청…2030세대 14명

글자크기

16일부터 서류심사, 23∼23일 면접, 26일 이후 심사결과 발표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자유한국당 부산시당은 6월 지방선거 구·군 기초의원 공천 신청을 마감한 결과 181명이 접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들 가운데 2030세대는 14명으로 집계됐다.

최연소 공천 신청자는 사하구 가선거구에 신청한 올해 만 26세의 여성 성보빈 씨로 나타났다.

성 씨는 현재 한국당 청년부대변인을 맡고 있다. 부산지역 기초의원 전체 의원 정수는 현재 158명이다.

이에 앞서 공천신청을 마감한 한국당 부산시장 후보에는 서병수 현 시장과 박민식 전 국회의원이 냈다. 이종혁 전 최고위원은 공천 신청을 하지 않았다.

연합뉴스

한국당 부산시당 '다시 시작'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15일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2018 자유한국당 부산시당 신년인사회에서 홍준표 대표와 서병수 부산시장, 부산국회의원들이 당원을 향해 큰절하고 있다. 2018.1.15 ccho@yna.co.kr



16개 구·군 기초단체장 선거에는 38명(남 34명, 여 4명)이 신청했다.

이 가운데 동구(박삼석 현 구청장), 영도구(황보승희 시의원), 강서구(이종환 전 시의원), 사상구(송숙희 현 구청장) 등 4곳에는 단수 신청이 이뤄져 신청자가 최종 후보가 될 가능성이 크다.

시의원 선거에는 71명이 신청, 1.69대 1의 공천 경쟁률을 보였다.

부산시당 공천관리위원회는 16일부터 전체 공천신청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를 한 뒤 오는 23∼23일 개별 또는 집단 면접을 실시한다.

서류·여론·면접 심사 결과를 토대로 오는 26일부터 기초단체장-시의원-구·군의원 순으로 단수 추천, 우선 추천, 경선 등의 방식을 결정해 발표할 예정이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