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832186 0242018031443832186 08 0801001 5.18.11-RELEASE 24 이데일리 0

'혁신없는' 애플·구글 '브랜드 평판' 추락…아마존 3년 연속 1위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차예지 기자] 애플과 구글의 브랜드 평판이 큰 폭으로 하락한 반면 아마존은 3년 연속 1위를 지킨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여론조사기관인 해리스 폴은 13일(현지시간) 발표한 기업 평판 지수에서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애플의 지수가 지난해 5위에서 29위로, 구글은 2위에서 28위로 떨어졌다고 밝혔다.

이 조사는 지난해 12월 11일부터 올해 1월 12일까지 미국 성인 남녀 2만48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존 거즈마 최고경영자(CEO)는 애플과 구글의 추락 이유를 “지난 몇 년간 시선을 끄는 제품을 출시하지 않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반면, 홀푸드를 인수하고 무인 슈퍼마켓 아마존 고를 처음 공개하는 등 다양한 시장의 변화를 모색하는 아마존은 최근 6년 가운데 5년간 1위를 차지했다.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전기차 업체 테슬라는 지난해 9위에서 3위로 올라섰다. 테슬라의 경주용 차 로드스터를 스페이스 X를 통해 우주로 보내는 등 혁신적인 활동으로 뉴스의 헤드라인을 수차례 장식한 것이 평판에 큰 영향을 준 것으로 해리스 폴은 분석했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