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589708 0102018030143589708 02 0213002 6.0.16-HOTFIX 10 서울신문 0 popular

[배우는 즐거움이 있는 우리 동네] 외국인 한글 가르치는 용산

글자크기
서울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 용산구는 지역의 저학력 성인과 외국인 문해 능력 향상을 위해 오는 26일부터 6월 11일까지 한글교실 ‘이루리’를 운영한다고 28일 밝혔다. 매주 월요일과 수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이뤄지며 강의 횟수는 20회다. 1회차에 자기 소개를 시작으로 한글 창제 원리, 기초 한글, 기초 수학을 다루며 시화 작품을 제작하는 것으로 강의를 마친다. 교육 장소는 한남동 공영주차장 2층 용산구평생학습관이다. 모집 인원은 30명으로 수강료는 없다. 참여를 원하는 주민과 외국인은 16일까지 용산구교육종합포털(yedu.yongsan.go.kr)에서 신청하면 된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