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315152 0292018021543315152 06 0602001 5.18.13-RELEASE 29 OSEN 0

'아육대' 오늘 방송 시작...엑소·워너원 등 '대세★ 총출동'

글자크기
OSEN

[OSEN=유지혜 기자] MBC 명절 간판 프로그램 '설특집 2018 아이돌 육상·볼링·양궁·리듬체조·에어로빅 선수권 대회(이하 설특집 2018 아육대)'가 오늘(15일)과 16일 방송을 앞두고 있다.

MBC 대표 명절 예능프로그램인 '아육대'는 아이돌 스타들이 모여 다양한 스포츠 종목으로 정정당당하게 승부를 가리는 프로그램으로, 올해로 9년, 횟수로는 15회째를 맞는다. '아육대'는 15일 오후 5시 40분에 1, 2부가, 다음 날인 16일 오후 5시 10분에 3, 4부가 방송된다.

OSEN

이번 '설특집 2018 아육대'의 진행에는 '2017 MBC 방송연예대상' 대상에 빛나는 전현무와 슈퍼주니어 이특, 그리고 에이핑크 보미가 나섰다. 개막식에는 DJ 'G팍'으로 활동 중인 박명수가 특별 게스트로 초대됐다.

특히 올해에는 볼링 종목이 신설돼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평소 볼링 마니아로 알려진 엑소, 하이라이트, 워너원 등 볼링 실력이 뛰어난 아이돌들의 치열한 경쟁을 예고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신설된 볼링 종목은 남녀 그룹이 따로 진행돼 어떤 그룹이 우승을 차지하게 될지가 이번 대회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라고 밝혔다.

OSEN

에어로빅 종목에는 새로운 다크호스들의 대거 등장이 예고돼 있다. 아크로바틱 동작으로 강한 인상을 남긴 '임팩트', 절도 있는 동작으로 카리스마를 더한 '온앤오프', 완벽한 군무로 시선을 사로잡은 '골든차일드', 데뷔 한 달 차 신인의 패기를 보여준 '더보이즈', 독특한 콘셉트로 관중을 사로잡은 '업텐션'이 작년 금메달리스트인 '아스트로'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이외에도 아육대의 상징이자 마스코트로 자리매김한 우주소녀 성소가 리듬체조 종목에 또 한 번 출격했고, 트와이스와 레드벨벳은 양궁 예선전에서 맞붙어 뜨거운 경쟁을 치렀다는 후문이다. 대세들이 총집합한 ‘아육대’에 과연 어떤 ‘아육대 스타’가 탄생할 수 있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 yjh0304@osen.co.kr

[사진] MBC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