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312734 0182018021443312734 01 0101001 5.18.1-RELEASE 18 매일경제 0

이낙연 총리 “올림픽 후 KTX 이용하는 강원도 여행객 증가할 것”

글자크기
이낙연 국무총리는 14일 서울 청량리역을 방문한 자리에서 “여수엑스포 이후 여수 관광객이 늘어났듯이 평창올림픽 이후 KTX를 이용한 강원도 여행객 증가가 예상된다”며 “손님들이 불편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영식 한국철도공사 사장으로부터 설 명절 및 평창올림픽 기간 중 철도 수송·안전대책을 보고받았다. 이후 설 명절 교통대책에 이상은 없는지, 또 올림픽 관람객을 위한 KTX 좌석 공급에 문제가 없는지, 안전대책은 차질 없이 추진되고 있는지 등을 점검했다.

이 총리는 청량리역 대합실과 승강장에서 기차를 기다리는 시민들에게 귀성 인사를 한 뒤 역무실과 올림픽 홍보부스를 방문해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또 보안검색대 운영상황을 점검하기도 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