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309563 0322018021443309563 08 0801001 5.17.10-RELEASE 32 IT조선 0

업비트 '가상화폐 거래소 사용자 1위'... 빗썸보다 44% 많아

글자크기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는 거래량 2위 기업과의 격차를 더 벌리고, 업계 선두 자리를 굳혔다고 14일 밝혔다.

IT조선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앱 분석 전문 업체 '와이즈앱'의 통계 조사 결과를 인용해 암호화폐 관련 앱의 주간 사용자수 부문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 조사에 따르면 업비트의 이용건수는 2위 기업보다 44.7%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업비트의 2월 1주차 사용자 수는 118만9501명으로 2위 82만2063명과 약 36만명 이상의 차이를 보였다. 3위는 11만5449명이었고, 4위는 3만8384명으로, 각각 9배(930%)와 30배(2999%) 이상 간격을 벌린 것으로 나타났다.

업비트의 독주는 올해 1월부터 본격화 됐다. 올해 1월 2주차 때 업비트의 사용자 수는 2위 기업보다 17.4% 높았다. 업비트는 3주차에 19.4%, 4주차에는 36.3%의 격차를 보였고, 2월 1주차에는 44.7%까지 격차를 더 벌렸다.

1인당 평균 사용시간도 차이가 확연했다. 2월 1주차 기준으로 업비트의 평균 사용시간은 2시간 23분이었다. 해당 지표 기준에서의 2위는 1시간 9분, 3위 45분, 4위 10분 순이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업비트가 우수한 사용성을 바탕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도 선두로 나아가며 세계적 브랜드로 거듭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최고의 보안 및 안정적인 거래 환경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IT조선 김남규 기자 nicekim@chosunbiz.com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