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288462 0962018021343288462 06 0602001 5.17.1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미워도 사랑해' 송옥숙, 표예진-이성열 도움으로 조금씩 기억 회복 (종합)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미워도 사랑해' 한혜린과 이동하가 결혼을 결심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미워도 사랑해'에서는 변부식(이동하 분)이 정인우(한혜린 분)에게 결혼하자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변부식과 정인우는 부딪혔다. 이 모습을 동미애(이아현 분)가 목격했고, 이는 정근섭(이병준 분)-장정숙(박명신 분)의 싸움으로까지 번졌다.



정근섭은 동미애에게 "아들 가진 게 유세냐"고 따졌다. 동미애는 "시대가 변했어도 아들 가진 건 유세고, 딸 가진 건 죄다"라고 도발했다.


두 사람이 열을 올리고 싸우는 사이 변부식은 정인우에게 "그럼 그냥 우리 결혼하자"라고 덜컥 프러포즈를 했다. 정인우는 "무슨 프러포즈가 이렇게 간단해?"라며 당황했지만 이를 받아들이는 눈치였다. 변부식은 바로 동미애, 정근섭을 찾아가 결혼을 선언했다.


김행자(송옥숙 분)은 조금씩이지만 기억을 되찾고 있었다. 길은조(표예진 분)는 이 사실을 비밀로 했고, 홍석표(이성열 분)에게만 살짝 알렸다. 홍석표도 길은조를 살뜰히 도와 김행자를 보살폈다. 길은조가 "아줌마 유언장 비밀을 찾을 수 있는 방법이 떠올랐다"라고 한 순간 정인정(윤지유 분)가 함께 살겠다고 김행자의 집으로 찾아왔다.



한편, KBS1 일일드라마 '미워도 사랑해'는 오후 8시 25분에 방송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KBS1 방송화면 캡처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