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3288183 0722018021343288183 01 0101001 5.17.10-RELEASE 72 JTBC 0

김여정 보고받은 김정은 "남북 대화 분위기 승화시키자"

글자크기

김정은, 신년사 이어 남북관계 개선 '속도전'


[앵커]

북한의 정상회담 제안에 대해 우리 정부는 물론, 트럼프 행정부도 긴박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에 북한은 대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다시 한 번 밝혔습니다.

이선화 기자입니다.



[기자]

김정은 위원장이 북측 고위급 대표단을 만나 보고를 받았다고 조선중앙TV가 보도했습니다.

김여정 제1부부장 등 대표단이 올라간 지 하루 만입니다.

이 자리에서 김 위원장은 평창올림픽으로 조성된 남북간 화해 분위기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을 지시했습니다.

[조선중앙TV : (김 위원장이) 북과 남의 강렬한 열망과 공통된 의지가 안아온 화해화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 훌륭한 결과들을 계속 쌓아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시면서…]

김 위원장은 후속 대책과 관련해 구체적인 방향까지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 자리에는 고위급 대표단과 함께 남북관계를 총괄하는 김영철 당 통일전선부장도 참석했습니다.

올 초 신년사에서 비롯된 남북관계 개선에 더욱 속도를 내라는 주문으로 해석됩니다.

김여정 제1부부장이 오빠인 김 위원장과 팔짱을 낀 사진도 공개됐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지난 11일 서울에서 2차 공연을 마치고 다음날 올라간 삼지연관현악단 관계자도 만났습니다.

[조선중앙TV :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비롯하여 남녘 동포들이 공연을 보면서 뜨겁게 화답하고 환호하여 만족을 표시하였다니 자신께서도 기쁘다고…]

보도 시점으로 볼 때 김 위원장은 현송월 단장 등 삼지연관현악단 단원들이 평양에 도착하자마자 곧바로 불러 격려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선화 기자

JTBC, JTBC Content Hub Co., Ltd.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JTBC Content Hub Co., Ltd. All Rights Reserved.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