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27647 0032018011442627647 08 0210001 5.17.10-RELEASE 3 연합뉴스 0

"뉴스 공정성·정확성 글쎄"…국민 언론 신뢰도 한국 최하위

글자크기

퓨리서치 38개국 조사…'공정 보도' 답변 27%로 日 절반

연합뉴스

기자 회견장의 취재 카메라들
[출처: 플리커]



(서울=연합뉴스) 김태균 기자 = 우리 국민이 언론의 공정성이나 정확성을 믿는 정도가 세계 최하위 수준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4일 언론계에 따르면 미국의 유명 여론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는 작년 미국·일본·러시아·캐나다·필리핀 등 38개국의 시민을 대상으로 언론 신뢰도를 조사한 결과를 최근 공개했다.

설문 참가자가 '언론이 정치 보도를 공정하게 잘한다'고 답한 비율을 보면 한국은 27%로 38개국 중 37위였다. 꼴찌는 그리스(18%)였다.

정치 보도의 공정성 평가가 매우 나빴던 국가 중에는 스페인(33%), 칠레·이탈리아·레바논(각 36%), 아르헨티나(37%) 등이 있었다.

일본은 정치 보도를 긍정 평가한 비율이 55%로 우리의 갑절에 달했다.

미국(47%), 호주(48%), 스웨덴(66%), 캐나다(73%), 네덜란드(74%) 등도 수치가 한국보다 훨씬 높았다.

연합뉴스

정치 보도 공정성에 관한 세계 각국의 긍정 평가 비율
[퓨리서치센터 웹사이트 캡처]



'언론이 사안을 정확하게 보도한다'고 답한 비율도 한국과 그리스는 각각 36%와 22%에 그쳐 순위 밑바닥이었다.

언론 정확성에 관한 신뢰가 낮은 다른 국가로는 콜롬비아(41%), 칠레(42%), 폴란드(43%), 이탈리아·아르헨티나(각 45%) 등이 있었다.

미국인과 일본인이 언론의 정확성을 긍정한 비율은 각각 56%와 65%였다.

이번 조사는 작년 봄 각국에서 1천 명 안팎의 표본을 뽑아 설문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작년 6월 공개된 영국 로이터 저널리즘 연구소의 '디지털 뉴스 리포트 2017' 보고서에서도 한국인의 뉴스에 대한 신뢰도는 조사 대상 36개국 가운데 최하위였다.

tae@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