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26284 0432018011342626284 03 0301001 5.18.16-RELEASE 43 SBS 0

"가상화폐 과열 방지책 예정대로"…혼란 속 투기는 계속

글자크기

신규 상장 가상화폐 천 배 넘게 폭등하다, 몇 분새 폭락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앵커>

가상화폐 규제책을 놓고 정부 입장이 오락가락하는 가운데 금융 당국이 거래자 실명확인 조치 등 과열 방지책을 예정대로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혼란 속에 투기 과열 사태는 여전히 이어졌습니다.

정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금융위원회는 어제(12일) 시중은행들과의 회의에서 가상화폐 실명거래 시스템 도입을 예정대로 진행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법무부의 거래소 폐쇄 안이 불거진 이후 은행들이 실명 거래 시스템 도입을 연기하는 등 주저하자 당국이 진화에 나선 겁니다.

이달 안에 가상화폐 실명거래시스템이 마련되면 본인이 확인된 거래자의 계좌와 거래소의 동일은행 계좌 간 입출금만 허용됩니다.

투기 과열 속에 법무부가 거래소 폐쇄 안을 강하게 주장하는 가운데 금융위는 실명 확인 조치 강화 등 현행법 테두리 안에서 자금 흐름의 투명성을 높이기 위한 기존 대책들은 그대로 추진한다는 계획입니다.

투기 과열 양상은 진정되지 않고 있습니다. 어젯밤 한 중소 가상화폐 거래소에서는 신규 상장된 가상화폐가 시세보다 1천 배 넘게 폭등하다 불과 몇 분 사이 폭락하는 일도 벌어졌습니다.

[거래소 회원 : 상장되면서 180만 원으로 오른거예요. 몇 분만에 99.9% 확 내려가서 몇천 원으로 떨어졌어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의 가상화폐 규제 반대 청원에는 15만 명 넘게 참여한 상태입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가상화폐 대책과 관련해 "국민 피해가 없도록 하는 건 물론이며 산업기술적 측면도 고려해 종합적으로 볼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영상편집 : 김진원)

[정연 기자 cykite@sbs.co.kr]

☞ [나도펀딩] 전신마비 아빠와 다운증후군 딸, 두 사람의 행복을 응원해주세요
☞ SBS에서 직접 편집한 뉴스 여기서 확인!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