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23333 1112018011342623333 01 0101001 5.17.10-RELEASE 111 서울경제 0

탈북여성 12명, 쪽배로 메콩강 건너다 2명 익사

글자크기
서울경제

한국으로 향하던 탈북여성 2명이 12일 라오스·태국 국경의 메콩강에서 배가 뒤집혀 사망했다.

13일 대북인권단체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3시쯤 라오스에서 태국으로 넘어가기 위해 메콩강을 건너다 배가 전복되는 사고가 났다.

12명 가운데 10명은 구조됐지만 50대 A씨와 20대 B씨는 사망했다.

이들은 지난 4일 중국 산둥(山東)성에 집결해 한국행을 위해 출발했으며, 베트남과 라오스를 거쳐 태국을 경유하려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대북인권단체 관계자는 “원래 10명 정도가 타는 쪽배에 인원을 초과해 태운 것이 사고의 원인 같다”며 “10명은 라오스 쪽으로 다시 헤엄쳐 돌아갔다가 다른 배를 타고 태국에 도착해 현재는 태국 경찰이 이들의 신병을 확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 탈북여성 대부분은 인신매매로 중국에 팔려간 사람들이라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박효정기자 jpar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