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22255 0242018011342622255 05 0501001 5.18.12-RELEASE 24 이데일리 0

박지성, 모친상 이어 조모상까지…'연이은 비보'

글자크기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 파운데이션 이사장이 같은 날 모친상과 조모상을 당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지난 12일 대한축구협회는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의 모친 장명자 씨가 지난해 연말 영국 런던 방문 중 교통사고를 당한 후, 병원 치료 중에 한국시간으로 오늘 새벽에 운명을 달리하셨다”고 전했다.

박지성의 어머니 장명자 씨는 지난해 12월 아들 내외가 거주하는 영국 런던을 방문했다가 교통사고를 당했다. 사고 직후 병원으로 실려갔으나 끝내 숨을 거뒀다. 당시 손녀인 연우양과 함께 있었고, 소녀를 사고에서 지키려는 본능적 대처로 부상이 더 커졌던 것으로 알려졌다. 다행히 연우 양은 부상 없이 건강한 것으로 전해졌다.

모친상의 슬픔도 가시기 전에 박지성은 같은 날 조모 김매심 씨가 이날 오후 경기도 수원에 위치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는 소식도 들었다. 이에 같은 날 모친과 조모와 작별한 박지성에게 많은 격려가 이어지고 있다.

<ⓒ함께 만들고 함께 즐기는 엔터테인먼트 포털 스타in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