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20121 1082018011342620121 06 0601001 5.17.1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종합] '언터처블' 임현성 사망…진구, 유가족에 무릎 꿇었다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언터처블' 임현성이 사망했다.

1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금토드라마 '언터처블' 13회에서는 장준서(진구 분)가 장범호(박근형)가 살아있단 사실을 알았다.

이날 서이라(정은지)는 공항에서 장범호를 목격, 장준서에게 이를 전했다. 처음에 믿지 못하던 장준서도 주태섭(조재룡), 장범호의 녹취록과 장범호 사망 판정을 내렸던 의사를 통해 장범호가 살아있다는 걸 확신했다.

장준서는 장기서(김성균)에게 "우리 의미 없는 싸움을 했어. 아버지가 살아있어. 살아있는 아버지를 찾을 거야"라고 알렸다. 장기서가 "제정신이니?"라고 믿지 않자 장준서는 "아버지가 살아있지 않으면 절대 일어날 수 없는 일들이 형 주변에서 우연처럼 일어났을 거야. 형이나 나, 아버지가 뒤에서 조종한 인형에 불과했어. 우린 아버지에게 모든 인생을 빼앗긴 거야"라고 밝혔다.

하지만 장기서는 "쫓지 마라. 그건 너 스스로 우리 가족을 망치는 일이야. 내 말을 안 들으면 가족으로서 널 포기할 거야"라고 압박했다. 또한 장기서는 서이라를 찾아가 "아버님을 본 사람에게 전해달라. 다시 한번 그런 헛소리를 했다간 신상에 안 좋을 거라고"라고 협박했다.

엑스포츠뉴스


그런 가운데 이성균(임현성)은 흑령도로 들어가겠다며 단독 행동을 했지만, 들어가지 못했다. 장준서는 이성균에게 "그동안 고생했어. 이쯤에서 빠져주는 게 서로에게 좋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성균이 나가자 장준서는 장범호가 살아있다고 밝혔다.

노지환(김민상)은 장기서에게 이를 알렸고, 장기서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말고 해결해라. 준서 손발을 끊어놔야 한다"라고 지시했다. 이에 노지환은 이성균의 가족을 납치, 이성균을 협박했고, 이성균은 고수창(박원상), 최재호(배유람), 구도수(박지환)에게 주태섭의 소재지를 찾았다고 연락했다.

세 사람 앞엔 전경들이 기다리고 있었고, 무자비하게 세 사람을 폭행했다. 이성균은 가족이 안전한지 확인한 후 세 사람을 구하러 달려갔지만, 주태섭에게 머리를 맞고 쓰러졌다. 결국 이성균은 사망했다. 장준서는 자책하며 유가족에게 무릎을 꿇었다. 장준서는 "평생 책임지겠다. 이성균과 이성균의 부친 모두를 살해한 사람의 아들이다. 용서하지 마십시오. 내 아버지를. 저도 아버지를 용서하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JTBC 방송화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