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19555 0292018011242619555 06 0602001 5.17.10-RELEASE 29 OSEN 0

"국민여배우"‥'연중' 장나라가 밝힌, 동안비결#연애#가수의꿈[종합]

글자크기
OSEN

[OSEN=김수형 기자] 국민 여동생에서 여배우로 돌아온 장나라가 묵혀놓은 입담을 전했다.

12일 방송된 KBS2TV 예능 '연예가 중계'에서는 게릴라 데이트로 장나라가 출연했다.

이날 장나라는 장나라는 게릴라 데이트를 위해 강남에 등장했다. 팬들의 환호 속에서 장나라는 고백 부부 종영후 근황을 전했다. 장나라는 "집에서 놀았다"며 익살스런 입담으로 분위기를 이어나갔다.

특히 성공리에 막을 내린 고백부부에 대해, "'고백부부' 드라마 많이 봐주셔서 감사하다"며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우수상 영예까지 차지한 것에 대해서는 "예상치 못한 사랑인데, 상까지 받아 당황했다"며 당시 소감을 전하며 민망한 웃음을 지었다.

이어 인정할 수 밖에 없는 동안 외모 사진들을 보여주자 "사진이 흐려서 잘 골라왔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인 것. 특히 동안 비결에 대해 장나라는 "컨디션에 따라 다르다"면서 "메이크업 안하면 나이보다 더 많아보일 수도 있다"며 재치있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장나라는 '믿고보는 로코퀸'에 대해 민망해하면서 상대 배우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번에 완벽한 호흡을 보인 '고백부부' 손호준에 대해서는 "첫날부터 엉덩이 두드리고 뽀뽀하는 장면을 찍어야했다"면서 "특히 손호준씨가 부끄러움 많이 타는 성격읻, 감독님께 일주일만 시간 달라했다"며 비화를 남기기도 했다.

또한, 본인의 연애에 대해서는 "왜 못하는지 모르겠다"면서 "저 제법 괜찮은 여자인데, 올해 좋은 소식 있길 바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가수에 대한 꿈에서도 언급, 장나라는 "최근 발성부터 다시 배우고 있다"면서 초심으로 돌아가 재기를 꿈꾸는 모습을 보였고, "경과가 좋으면 노래로 다시 찾아뵙고 싶다"고 덧붙여 팬들에게 기대감을 안겼다.
/ssu0818@osen.co.kr

[사진]'연예가 중계' 방송화면 캡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