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19217 0432018011242619217 02 0201001 5.18.4-RELEASE 43 SBS 0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주사제, 미국에서 '사망 위험' 약물

글자크기

식약처, '사망 위험' 경고 안 했다



<앵커>

그런데 숨진 아기들이 맞은 지질 영양 주사제 자체가 신생아들에게 안전한 종류인지에 대해서도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미국 FDA는 이런 주사제가 미숙아 사망을 부를 수 있다고 경고했는데, 국내에서는 위험경고를 제대로 반영하지 않은 채 사용하고 있었던 겁니다.

유덕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이번에 이대목동병원에서 숨진 미숙아 4명에게도 주사된 지질 영양 주사제입니다. 먹지 못하는 환자들에게 각종 영양분을 주사로 공급할 때 씁니다.

그런데 미국 FDA가 이 제품에 든 성분과 유사한 성분이 든 지질 영양 주사제가 위험하다고 2016년에 명시했습니다.

이 제품과 유사 성분을 쓴 지질 영양 주사제를 맞고 미숙아가 숨진 사례가 있었다는 겁니다. 특히 이 성분이 든 지질 영양 주사제는 미숙아뿐 아니라 소아에게도 위험할 수 있다고 적고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 식약처는 이 제품을 미숙아나 신생아에게 신중하게 사용하라는 지침만 줬을 뿐 사망 위험에 대해서는 경고하지 않았습니다.

이에 대해 식약처는 해당 제품의 국내 허가는 지난 2006년에 이루어졌고, 재허가도 FDA보다 먼저 돼 이런 내용을 파악하지 못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식약처 관계자 : (약품) 개별사항의 자세한 내용은 조금 인지하기가 쉽지 않은 부분이 있습니다.]

또 식약처는 아직 국내 사망 사례는 없다며 다만 논란이 된 부분에 대해서는 전문가들과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약품 수입업체는 제품 안전성에는 전혀 문제가 없으며 수거계획도 없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취재 : 최준식·김태훈, 영상편집 : 장현기)

▶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오염된 영양제 맞고 패혈증 사망"

[유덕기 기자 dkyu@sbs.co.kr]

☞ [나도펀딩] 전신마비 아빠와 다운증후군 딸, 두 사람의 행복을 응원해주세요
☞ SBS에서 직접 편집한 뉴스 여기서 확인!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