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17454 0182018011242617454 05 0507003 5.18.16-RELEASE 18 매일경제 0

MLB.com "오승환, 반등 필요…구위는 여전"

글자크기
[매경닷컴 MK스포츠 한이정 기자] MLB.com이 FA시장에 남은 불펜투수 20명을 평가하면서 오승환(36)에 “반등이 필요한 선수”라고 평가했다.

MLB.com은 12일 20명의 불펜 투수를 검증된 마무리투수, 훌륭한 셋업맨, 좋지만 가끔 부족한 선수, 반등이 필요한 선수, 고쳐야 할 선수 등 5개 그룹으로 분류했다. 오승환은 4번째인 명예회복이 필요한 선수에 분류됐다.

매체는 “‘끝판왕’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1.92였으나 지난 시즌 4.10에 그쳤다. WHIP(이닝 당 출루 허용률)는 0.92(2016시즌)에서 1.40(2017시즌)까지 치솟았다. 그러나 구위는 여전하다. 오승환의 커맨드를 발견할 수 있는 팀을 찾아야 한다”고 분석했다.

매일경제

MLB.com이 오승환에 "반등이 필요한 선수"라고 평가했다. 사진=AFPBBNEWS=News1


오승환과 함께 반등이 필요한 선수로 구분된 투수는 우에하라 고지, 세르지오 로모, 프란시스코 로드리게스, 휴스턴 스트리트 등이다.

오승환은 빅리그 진출 첫 해였던 2016시즌 6승 3패 14홀드 19세이브 평균자책점 1.92를 기록하며 기량을 뽐냈다. 그러나 지난 시즌에는 62경기에 등판해 1승 6패 7홀드 20세이브 평균자책점 4.10을 기록했다. 2017시즌을 마치고 오승환은 FA 자격을 얻었다. 해가 지났음에도 이렇다 할 소식은 들리지 않고 있다.

검증된 마무리투수로는 그렉 홀랜드가 선정됐다. yijung@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