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2616572 0372018011242616572 06 0602001 5.18.15-RELEASE 37 헤럴드경제 0

[팝인터뷰]성훈 "'마음의 소리2' 부담 갖고 합류..병맛코드 준비중"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배우 성훈/서보형 기자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성훈이 ‘마음의 소리2’ 주인공으로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네이버 및 KBS 2TV뿐만 아니라 넷플릭스를 통해 전 세계에 방영되며 한류 시트콤의 새 장을 연 예능 시트콤 ‘마음의 소리’의 새 시즌 ‘마음의 소리 시즌2’(가제)에는 성훈이 ‘조석’ 역으로 낙점돼 화제를 모았다.

최근 서울 성동구 성수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헤럴드POP과의 인터뷰에서 성훈은 “처음엔 몇 번 거절했었다. 내가 웬만한 웹툰은 다 챙겨보는 사람이기 때문이다”고 전했다.

이어 “‘ 마음의 소리’ 역시 1회 때부터 봐와서 잘 알고 있었고, 조석 작가님의 다른 작품들도 다 챙겨보는 팬 입장에서 부담이 됐다”며 “실사로 왔을 때 그 이질감이 클 것 같았고, 병맛코드를 내가 잘 살릴 수 있을지 고민이 된 거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하지만 이내 성훈은 “결정적으로 결심이 서게 된 건 (조)한선이 형을 통해 전해들은 감독님의 인성, 연출력과 주변 포진돼 있는 다른 배우들을 봤을 때 한 번 해볼 만하겠다 싶었다”고 비화를 공개했다.

아울러 “이젠 나만 잘하면 되지 싶다. 결정하고 나서는 걱정 전혀 안 한다. 1월 중순부터 촬영 들어갈 것 같다. 실제 지금도 4차원적인 면모가 있지만, 그 작품에서 더 제멋대로 하려고 준비 중이다”고 귀띔해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한편 ‘마음의 소리 시즌2’는 동명 웹툰 원작을 바탕으로 한, 발칙한 상상력과 예측불허의 스토리 전개, 병맛 웃음코드가 더욱 업그레이드돼 돌아오는 새로운 시즌의 에피소드 시트콤이다. 성훈을 비롯해 권유리, 심혜진(조석 엄마), 태항호, 주진모 등이 캐스팅된 상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