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953765 0372017120841953765 06 0602001 5.17.9-RELEASE 37 헤럴드경제 0

JBJ 켄타, ‘머스트잇’ 출연…딘딘과 초특급 먹방 예약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SBS플러스 제공


[헤럴드POP=장우영 기자] JBJ 켄타가 딘딘과 먹방을 예약한다.

8일 오후 방송되는 SBS플러스 ‘머스트잇-혼자라도 괜찮아’에는 JBJ의 켄타가 출연, '곱창' 먹방으로 눈길을 끌 예정이다.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바 있는 켄타는 일본에 있을 땐 곱창을 먹지 않았지만 한국에서 곱창을 좋아하게 되었다고 말하고, 불막창과 마요네즈를 넣어 쌈을 싸먹으며 “불고기버거 맛이 난다” 라는 독특한 맛 표현으로 불막창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 날 딘딘은 맛있는 곱창을 먹기 위해, 본인이 부산에 갔을 때 항상 찾는 곱창집의 전골을 지인에게 부탁하여 직접 고속버스 터미널에 나가 음식을 가져오는 등 호스트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냈다.

뿐만 아니라 곱창구이를 먹으며 업소에서 나올 법한 칸막이가 나눠져 있는 불판을 꺼내, 달걀과 치즈를 풀어 곱창에 찍어먹기도 했다. 이에 켄타는 “집에서 이런 것 (있는 것은) 처음 봤다”며 신기해했고, 딘딘은 “이 프로그램이 집에 있는 아이템 자랑하는 프로그램이다” 라며 뿌듯해 했다고.

‘머스트잇-혼자라도 괜찮아’는 다양한 국적의 출연자들과 함께 세계 음식 문화와 전 세계 혼족 라이프 스타일을 담아낸 글로벌 푸드 큐레이션 프로그램으로 3회에서는 이탈리아의 스테파니아, 스페인의 알레한드로가 출연하여 ‘곱창’을 주제로 다양한 토크와 먹방을 펼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