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952623 0962017120841952623 06 0602001 5.17.9-RELEASE 96 스포츠서울 41620194

KBS2 수목극 '흑기사', 2회 만 동 시간대 시청률 1위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이지석기자]‘흑기사’가 수목극 왕좌에 올랐다.

7일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흑기사(BLACK KNIGHT)’(극본 김인영 연출 한상우 제작 n.CH 엔터테인먼트) 2회는 전 회보다 2.4% 포인트 상승한 9.3% 시청률(닐슨코리아 전국 기준)을 기록하며 동 시간대 방영한 드라마 중 1위를 차지했다.

‘흑기사’는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위험한 운명에 맞서는 한 남자의 순애보를 다룬 작품으로, 첫 회부터 비밀을 간직한 신비로운 캐릭터들이 등장하고 과거와 현재 시점이 교차되며 미스터리하고 흥미진진한 이야기들이 펼쳐져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흑기사’ 2회에서는 김래원과 신세경의 케미스트리를 본격적으로 느낄 수 있었는데, 이날 방송에서는 문수호(김래원 분)와 정해라(신세경 분)가 슬로베니아에서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낸 뒤 한국에서 다시 만나기까지의 과정이 그려졌다. 해라를 오랫동안 찾고 있던 수호와 그를 알아보지 못하는 해라 사이에 흐르는 미묘한 기류가 보는 이들에게 두근거림을 선사했고, 특히 ‘멜로 장인’ 김래원의 달달한 눈빛과 ‘심쿵 유발’ 대사들이 보는 이들을 설레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시간이 멈춰진 채 살고 있는 불로불사의 두 여인 샤론(서지혜 분)과 베키(장미희 분)는 극에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더하며 긴장감을 고조시켰고, 지난 방송을 통해 수호와 악연으로 엮여 있다는 것이 암시된 박철민(김병옥 분)은 “나는 늙지 않는 사람을 본 적이 있다”고 말해 그가 찾는 ‘늙지 않는 사람’이 누구일지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처럼 ‘흑기사’는 설레는 로맨스와 신비한 판타지 요소가 적절하게 조화된 스토리를 짜임새 있게 전개해 최고의 몰입도를 선사했다. 여기에 아름다운 영상미와 배우들의 명품 열연까지 곁들여지며 단 2회 만에 수목극 왕좌를 거머쥐었다.

‘흑기사’ 제작진은 “‘흑기사’에 많은 관심 가져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감사 드린다. 배우들과 제작진 모두 좋은 작품으로 보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더욱 흥미로운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흑기사’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monami153@sportsseoul.com

사진 | 방송 캡처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