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952445 0092017120841952445 02 0213005 5.17.9-RELEASE 9 뉴시스 0

울산시, 신산업·주력산업 육성 위한 국비 2839억 확보

글자크기
【울산=뉴시스】유재형 기자 = 울산시는 신산업 육성과 주력산업의 고도화를 위한 내년도 국가예산으로 89개 사업 2839억원을 확보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 57개 사업 2146억원과 비교하면 32개 사업 693억원이 늘었다.

주요 사업을 보면 신규로 반영된 사업이 21개 사업 191억원이다.

4차 산업혁명 대응사업으로 UNIST 인공지능 국가전략프로젝트사업 18억7000만원, 대학ICT연구센터 지원사업 8억 원, 미래자동차 스마트 모듈개발 12억5000만원, 금형산업 경쟁력 고도화사업 6억원을 확보했다.

또 산업통상자원부의 지역거점기관 지원사업으로 바이오화학소재 공인인증센터 구축사업 4억7500만원, 고집적 에너지 산업기술응용 R&BD 사업 5억5500만원이 국비로 추진된다.

새로운 성장동력인 에너지산업 분야로 UNIST-헬름홀츠 율리히 미래에너지 혁신연구센터 구축사업 6억원, 초장수명 ESS용 리튬이차전지 소재 및 셀 공정기술개발사업 9억4000만원, 원전 주요설비기술 고급트랙 인력양성사업 4억원, 에너지4.0 해수자원화전력시스템연구센터 건립비 12억8000만원이 반영됐다.

한국산업인력공단 콜센터 설치예산 12억6000만원, 국립산업기술박물관 건립용역비 3억원, 조선해양기자재해외마켓팅 플랫폼 구축비 2억원도 신규로 지원된다.

울산이 구축한 생태산업단지 모델을 해외로 전파하기 위한 생태산단 구축모델 해외진출 지원사업비 5억원도 신규사업에 편성됐다.

계속사업에도 대폭 국비가 지원된다.

주력산업 고도화를 위한 지역산업진흥사업에 231억원 등 21개 사업 781억원이 반영됐다.

그린자동차 부품 실용화 및 실증지원사업 48억원 등 자동차산업 고도화를 위한 7개 사업에 160억원을 확보했다.

조선해양산업 육성을 위한 ICT융합 Industry4.0s(조선해양)사업 194억원 등 4개 사업 230억원, 석유화학산업 고도화를 위한 석유화학공정기술교육센터 건립사업 53억원 등 9개 사업 160억원이 반영됐다.

이외에 신산업 육성 14개 사업 311억원, 3D프린팅산업 육성 6개 사업 103억원, 바이오메디컬산업 육성 2개 사업 26억원, 에너지산업 6개 사업 182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여건에도 주력산업 고도화와 산업분야 R&D 예산 상당수가 반영됐다"며 "이번에 확보한 국가예산을 바탕으로 주력산업 고도화와 신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you00@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