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41947208 0352017120741947208 08 0801001 5.17.9-RELEASE 35 한겨레 0

‘바둑의 신’ 알파고, 장기·체스도 석권

글자크기
[한겨레] 강화학습 2·4시간만에

범용 인공지능 가능성 확인



한겨레

바둑 인공지능 ‘알파고 제로’의 개량판 ‘알파 제로’가 장기와 체스에서도 최고의 실력을 습득했다. 딥마인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구글 딥마인드의 바둑 인공지능(AI) ‘알파고'가 장기와 체스에서도 세계 최고수 자리에 올랐다.

딥마인드는 기보 학습 없이 스스로 ‘바둑의 신’ 경지에 오른 ‘알파고 제로'를 개량한 ‘알파 제로'가 독학으로 불과 몇시간만에 쇼기(일본 장기)와 체스에서도 세계 최강 실력을 갖추는 데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미 코넬대가 운영하는 온라인 논문저장소 <아카이브>에 5일(현지시간) 발표한 논문 ‘범용 강화학습 알고리즘으로 체스와 쇼기 정복하기'에 따르면 딥마인드 연구진은 ‘알파 제로’에 장기와 체스의 기본 규칙만 가르친 후 자율학습을 시켰다. 그 결과 장기는 2시간, 체스는 4시간, 바둑은 24시간만에 각각 최고의 경지에 올랐다. 이는 올해 세계 컴퓨터 장기선수권대회에서 우승한 장기 소프트웨어 ‘엘모', 지난해 체스 세계대회를 제패한 ‘스톡피시', 바둑 최고수에 오른 ‘알파고 제로'와 겨룬 결과다. 지난해 이세돌 9단을 격파한 ‘알파고 리’는 불과 8시간만에 물리쳤다.

딥마인드는 ‘알파 제로’는 바둑 게임용으로 개발한 알파고가 범용 게임 인공지능으로 진화하는 단계에 있음을 뜻한다고 밝혔다. 이는 인공지능이 특정 분야를 넘어 난치병 원인 발견이나 신소재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응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준 것으로 풀이된다.

곽노필 기자 nopil@hani.co.kr

▶곽노필의 미래창 바로가기

▶ 한겨레 절친이 되어 주세요! [신문구독]
[사람과 동물을 잇다 : 애니멀피플] [카카오톡]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댓글